신종코로나, 국내서 확산세가 다소 주춤하지만 앞으로 1~2 정도가 고비라고 합니다. 바이러스 세계화 시대, 무엇보다 사전 예방과 함께 혹 유행하더라도 만성질환 관리가 중요합니다.

 

이를 위해 우리에게 꼭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? 임종한 인하대 의대 교수, 일차보건의료학회 회장을 만나 직접 들어 봤습니다.

 

 

<방송 보기>

 

 

 

<라디오로 듣기>

 

 

 

Posted by 내가 만드는 복지국가 내만복

댓글을 달아 주세요